건너뛰기 메뉴



연혁 · 유래 · 명소


~1900년대

  • 1914. 와공면 · 초부면 일부를 병합하여 와부면 설치
  • 1940. 02. 14 조안출장소 설치 (6개리)
  • 1980. 12. 01 와부면 읍 승격
  • 1985. 05. 27 행정리 9개리로 변경
  • 1986. 04. 01 대통령령(11874호)에 의거 면 승격(9개리)
  • 1987. 07. 01 행정리 12개리로 변경
  • 1989. 01. 01 시우리 일부를 와부읍으로 병합

2000년대~현재

  • 2016.01.04. 와부-조안행정복지센터 개청

지역유래

능내리
광주군 초부면에서 와부면 능내리(陵內里)가 됨. 광주분원으로 넘어가는 길로 말을 타고 넘어가는 일이 많았던 고개라 하여 마현, 청주한씨 서원부원군의 묘소가 있어 원능 등으로 불리웠음.

조안리
광주군 초부면에 속했다가 1914년 와부면 조안리(鳥安里)가 됨. 박씨 선조가 한양가는 길에 마을앞을 지날 때 해가 저물어 쉬게 되었는데 새소리가 듣기 좋고 물이 좋아 가려했던 길을 멈추고 영주하였다고 함.

진중리
진말로 불리다가 일제초기 광주군 초부면에 속하고 양주군 와부면이 되면서 진중리(鎭中里)가 됨. 조선중기 오랑캐를 막기 위하여 우리 군대가 진을 쳤던곳이라 함.

송촌리
용진으로 불리다가 광주군 초부면에서 양주군 와부면으로 편입되면서 송촌리(松村里)가 됨. 콩재배로 유명하여 두촌이라 부르며, 소나무밭 속산에 마을을 만들어 살았다하여 송송골이라 부른다 함.

삼봉리

일제중엽 화도면에서 와부면으로 편입되면서 삼봉리(三峯里)가 됨. 봉우리가 셋으로 부락을 둘러싸고 있다하여 삼봉이라 함.

시우리

시우터라 불렸고 일제중엽 화도면에서 와부면으로 편입되면서 시우리(時雨里)가 됨. 마의태자가 금강산으로 가는 길에 너무나 깊어 날이 저물게 되어 쉬어간 곳이라 하여 시우터로 불렸고 조선시대 궁내의 내시를 많이 키워 궁에 바쳤다하여 내시라 부르다가 내치가 되었다 함.

명소

라이선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제3유형:출처표시+변경금지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3유형: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정보 담당 부서

웹페이지
조안면 >총무팀
연락처
031-590-4955

만족도 조사

만족도 조사
현재 열람하시는 페이지의 정보에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