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너뛰기 메뉴


상상 더 이상 남양주


주요언론보도

주요언론보도 게시물 상세 : {tbody_th}
조광한 남양주시장, 3기 신도시 원주민 재정착을 위한 현안 회의 개최
카테고리 남양주넷+열린시장실
담당부서 신도시과 경제왕숙팀 김영효, 이미령 031-590-8952, 8885
내용
- 25일 여의도에서 3기 신도시 지자체, 국토교통부, LH 현안 회의 -

3기 신도시 7개 지자체장(고양, 부천, 남양주, 시흥, 광명, 하남, 과천)은 지난 25일 여의도에서 김교흥 국회의원, 김수상 국토교통부 주택토지실장(공공주택본부장 겸임), 신경철 LH 상임이사(스마트도시본부장)와 함께 ‘경기도 신도시 현안 회의’를 열고, 원주민과 기업들의 재정착을 위해 지역 주민과 지자체의 요구 사항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줄 것을 요청했다.

3기 신도시 지자체장들은 △신도시 입주민을 위한 주민 편익 시설 설치 △원주민의 안정적 재정착 방안과 실질적인 인센티브 마련 △특별 관리 지역 원주민 재정착 방안 제도 개선 △원주민 재정착을 위한 임시 거주지 공급 △훼손지 토지 소유자에 대한 공급 방안 확대 △先이전 後철거가 가능하도록 구체적인 기업 이전 대책 수립 △협의 양도인 택지 공급 방안 확대 △협의 양도인 주택 특별 공급을 위한 규칙 개정 △장기 거주 실수요자 보호를 위한 청약 제도 개정 △기존 시가지와 상생 방안 마련 등을 요구했다.

이날 회의에서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왕숙신도시 보상이 코앞까지 다가왔는데도 보상 담당자들은 원론적인 얘기만 하고 있어서 주민들의 불안이 크다.”라며 “그간 원주민과 기업들의 재정착을 위해 지속적으로 요구해 온 사항들이 반영될 수 있도록 제도 개선이 반드시 이뤄져야 하고, 이를 위해서는 국회와 중앙 정부, LH가 한마음으로 적극 나서야 한다.”라고 말했다.

김수상 국토교통부 주택토지실장은 신도시 편익 시설, 주택 공급에 관한 규칙 개정 등 지자체에서 요구한 사항에 대해 “원주민의 재정착 등을 위해 개선될 수 있도록 검토하겠다.”라며 “3기 신도시가 당초 계획대로 순조롭게 추진될 수 있도록 국회, 지자체, LH와 지속적으로 협의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3기 신도시 지자체장들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모임을 갖고, 원주민들의 실질적인 보상·이주 대책 마련과 신도시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공동 대응할 계획이다.
첨부파일
  1. (1026)[신도시과]조광한 남양주시장, 3기 신도시 원주민 재정착을 위한 현안 회의 개최(사진1).JPG   [ Size : 249.17KB, Down : 67 ] 미리보기 다운로드
    (1026)[신도시과]조광한 남양주시장, 3기 신도시 원주민 재정착을 위한 현안 회의 개최(사진1)
  2. (1026)[신도시과]조광한 남양주시장, 3기 신도시 원주민 재정착을 위한 현안 회의 개최(사진2).JPG   [ Size : 382.61KB, Down : 46 ] 미리보기 다운로드
    (1026)[신도시과]조광한 남양주시장, 3기 신도시 원주민 재정착을 위한 현안 회의 개최(사진2)
조회수 96
등록일 2021년 10월 26일 10시 25분 56초
수정일 2021년 11월 16일 8시 52분 40초

목록보기

라이선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정보 담당 부서

웹페이지
남양주시 >홍보기획관 >언론행정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