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너뛰기 메뉴



재난의 이해

재난의 정의

자연재난

태풍·홍수·호우·폭풍·해일·폭설·가뭄·지진·황사·적조 그 밖에 이에 준하는 자연현상으로 인하여 발생하는 재해

인적재난

화재·붕괴·폭발·교통사고·화생방사고·환경오염사고 그 밖에 이와 유사한 사고로 국가 또는 지방자치단체 차원의 대처가 필요한 인명 또는 재산의 피해

기반재난

에너지·통신·교통·금융·의료·수도 등 국가기반체계의 마비와 전염병 확산 등으로 인한 피해

재난관리의 책무

국가 등의 책무

  • 국가 및 지방자치단체는 재난으로부터 국민의 생명·신체 및 재산을 보호할 책무를 지고, 재난의 예방과 피해경감을 위하여 노력하여야 하며, 발생한 재난을 신속히 대응·복구하기 위한 계획을 수립·시행하여야 함.
  • 재난관리 책임기관(지방행정기관·공공기관·공공단체 및 재난관리의 대상이 되는 중요시설의 관리기관 등)의 장은 소관 업무와 관련된 안전관리에 관한 계획을 수립하고 이를 시행하여야 하며, 그 소재지를 관할하는 시·도 및 시·군·구의 재난 및 안전관리 업무에 협조하여야 함.

국민의 책무

국민은 국가 및 지방자치단체의 재난 및 안전관리 업무 수행에 최대한 협조하여야 하고, 자기가 소유하거나 사용하는 건물·시설 등으로부터 재난이 발생하지 아니하도록 노력하여야 함.

재난의 신고

누구든지 재난의 발생이나 재난이 발생할 징후를 발견하는 때에는 즉시 그 사실을 시장·군수·구청장·긴급구조기관 그 밖의 관계 행정기관에 신고하여야 함.

자연재난의 발생유형

태풍(typhoon)

  • 일반적으로 중심최대풍속이 17m/s 이상인 폭풍우를 동반하는 열대저기압을 태풍이라고 부른다.
  • 세계기상기구는 열대저기압 중에서 중심 부근의 최대풍속이 33m/s 이상인 것을 태풍(TY), 25∼32m/s인 것을 강한 열대 폭풍(STS), 17∼24m/s인 것을 열대 폭풍(TS), 그리고 17m/s 미만인 것을 열대저압부(TD)로 구분한다.
  • 태풍은 지역에 따라 다르게 불리는데 북서 태평양에서는 태풍(Typhoon), 북중미에서는 허리케인(Hurricane), 인도양에서는 사이클론(Cyclone)이라고 한다.
  • 태풍의 크기는 풍속 15㎧ 이상이 미치는 영역에 따라 소형, 중형, 대형, 초대형으로 분류한다.
  • 태풍의 강도는 중심기압보다 중심최대풍속을 기준으로 약, 중, 강, 매우 강으로 분류한다.
  • 일반적으로 태풍이 발생하려면 열대 해역에서 해수면 온도가 보통 27℃ 이상이어야 한다. 또한, 공기의 소용돌이가 있어야 하므로 적도 부근에서는 발생하지 않고, 남·북위 5° 이상에서 발생한다.
  • 태풍은 호우, 강풍, 해일을 동반한다. 태풍 권역이나 진행 방향의 우측(동측)은 강한 바람이 불며, 중심권역이 가까이 다가오면 폭풍우가 발생한다.
  • 태풍이 접근하면 폭풍과 호우로 수목이 꺾이고, 건물이 무너지고, 통신 두절과 정전이 발생하며, 하천이 범람하는 등 막대한 피해가 일어난다.
  • 그러나 태풍이 늘 해로운 것만은 아니다. 태풍은 중요한 수자원의 공급원으로서 물 부족 현상을 해소시키기 때문이다. 또한, 저위도 지방에 축적된 대기 중의 에너지를 고위도 지방으로 운반하여 지구상의 남북의 온도 균형을 유지시켜 주고, 해수를 뒤섞어 순환시킴으로써 바다 생태계를 활성화하는 역할을 한다.
바람과 피해의 관계
  • 일반적으로 큰비와 같은 뜻으로 사용되며, 특히 짧은 시간에 많은 양이 내리는 비를 가리킨다.
  • 그러나 기상학적으로 우량·강우 강도·지속시간 등에 따른 명확한 정의는 없다. 각각의 강우 기후구에서 평균적인 강우량보다 훨씬 많은 비가 내릴 때 사용한다. ⇒ 집중호우
  • 태풍은 지역에 따라 다르게 불리는데 북서 태평양에서는 태풍(Typhoon), 북중미에서는 허리케인(Hurricane), 인도양에서는 사이클론(Cyclone)이라고 한다.
  • 호우는 발생하는 위치와 시각 및 강수량을 정확하게 예측하기 어렵다. 따라서 태풍으로 이미 비가 많이 내린 지역에 호우가 발생하게 되면 피해가 가중되어 엄청난 손실을 낸다.
  • 호우에 의한 피해는 지대가 높고 낮음과 상관없이 발생한다. 따라서 호우가 높은 산에 발생하면 고지대는 도로의 붕괴로 고립현상이 나타나고 저지대는 유수에 의한 침수가 발생한다.
바람과 피해의 관계:평균속도(m/초), 시속(km/hr), 풍압(kg중/㎡),비교속도,사람에게 미치는 영향, 나무의 모습, 건축물 피해에 대한 정보제공
평균
속도
(m/초)
시속
(km/hr)
풍압
(kg중/㎡)
비교 속도 사람에게 미치는 영향 나무의 모습 건축물 피해
10~15 ~50 ~11.3 일반도로의 자동차 바람을 향하여 걷기가 힘들어진다. 수목 전체가 흔들린다. 설치가 불완전한 간판이나 함석판이 날기 시작한다.
15~20 ~70 ~20.0 고속도로의 자동차 바람을 향하여 걸을 수 없다. 넘어지는 사람도 있다. 잔 가지가 꺾어진다. 비닐하우스가 쓰러지기 시작한다.
20~25 ~90 ~31.3 신체를 고정하지 않으면 넘어진다. 바람에 날린 물건으로 유리가 깨진다.
25~30 ~110 ~45.0 서 있을 수 없다. 옥외에서의 행동은 위험하게 된다. 수목이 쓰러지기 시작한다. 블록담장이 무너진다.
30~ 110~ 45.0~ 특급 열차 목조주택이 파괴되기 시작한다.

호우(heavy rain)

호우시 시간당 강우량과 벌어지는 상황
호우시 시간당 강우량과 벌어지는 상황에 대한 정보제공
강우량
(mm/hr)
사람이 받는 느낌 사람에게 미치는 영향 실외 상황 차에 있을 때 재해발생 상황
10~20 세게 내리는 비 걸을 때 바지를 적신다. 지면에 물웅덩이가 생긴다. 오래 지속되면 주의가 필요하다.
20~30 장대비라 말한다. 우산을 쓰고 있어도 옷이 젖는다. 와이퍼를 빨리하여도 잘 보이지 않는다. 하수나 작은 하천에 물이 넘치고 작은 사태가 발생하기 시작한다.
30~50 물통으로 붓듯이 내린다. 도로가 강과 같이 된다. 고속 주행 시 바퀴와 노면의 사이에 수막이 생기고 브레이크가 잘 듣지 않게 된다. 산사태가 쉽게 일어나고 위험지대에서는 대피준비가 필요하다. 도시에서는 하수관으로부터 빗물이 넘친다.
50~80 폭포와 같이 내리며 쿵쿵 소리가 난다. 우산은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 물보라가 일어나 도로면이 새하얗게 되고 시야가 나빠진다. 차량 운전은 위험하다. 도시에서는 지하실이나 지하상가에 빗물이 흘러 들어가는 경우가 있다. 재난이 발생한다.
80이상 가슴이 답답한 압박감이 있다. 공포를 느낀다. 대규모 재난이 발생할 우려가 높다.

홍수

홍수란 비가 많이 와서 하천이 범람하거나 땅이 물에 잠기게 된 상태의 금물

대설

  • 일시에 많은 양의 눈이 내리는 현상으로 같은 양이라 하여도 도심지역에 내린 경우와 기타 지역에 내린 경우 대처 방법이 다르다.
  • 도심지역은 산간지역에 비하여 적은 양의 적설이 있어도 교통두절 상황이 발생한다. 이에 비하여 산간지역의 과다한 적설은 도로 두절을 초래하여 마을간 고립현상이 발생한다.

황사(Asian dust. yellow sand)

  • 주로 중국 북부나 몽골의 건조, 황토 지대에서 바람에 날려 올라간 미세한 모래 먼지가 대기 중에 퍼져서 하늘을 덮었다가 서서히 강하하는 현상 또는 강하하는 흙먼지를 말한다.
  • 보통 저기압의 활동이 왕성한 3∼5월에 많이 발생하며, 때로는 상공의 강한 서풍을 타고 우리나라를 거쳐 일본, 태평양, 북아메리카까지 날아간다.
  • 황사 현상이 나타나면 태양은 빛이 가려져 심하면 황갈색으로 보이고, 흙먼지가 내려 쌓이는 경우가 많이 있다.
  • 황사가 발생하면 노약자, 어린이 그리고 호흡기 질환자에 대한 적절한 조치가 필요하다. 동시에 가축이 질병에 전염되지 않도록 사전대비가 필요하다.

가뭄(drought)

  • 오랜 기간에 걸쳐 비가 적게 내리고 햇볕이 계속 내리쬐어 수문학적으로 물의 균형이 깨져 물 부족 현상이 나타나는 것을 말한다.
  • 예전에는 가뭄의 강도를 무 강수(無降水) 계속일수의 길고 짧음으로 판단했으나, 최근에는 물 부족량 정도의 지속 기간 및 가뭄의 영향을 받고 있는 지역의 넓이 등에 따라 판단한다. 따라서, 강수량과 증발산량·토양 삼투량·유출량 등을 토대로 물균형 계산을 해야만 정확한 가뭄의 강도를 판정할 수 있다.
  • 가뭄의 특성은 다른 재난과 달리 피해가 서서히 발생한다. 또한, 같은 지역이라도 물을 사용하는 주체에 따라 가뭄이라는 재난이 될 수도 있고 자연현상에 불과할 수도 있다.
  • 지역에 따라 가뭄 대처법이 다르다. 도심지역에서의 대처는 절수운동이며 농촌 지역은 농사철에 따라 파종법과 논물을 이용하는 요령이 달라진다.
  • 가뭄이 심해지면 농사뿐만 아니라 공업용수도 부족해지기 때문에 가뭄의 영향은 기간산업에도 영향을 미친다.

지진(Earthquake)

  • 지진이란 지구 내부의 활동과 판 구조 운동으로 인해 지구 내부, 특히 지각에서 장시간 축적된 에너지가 순간적으로 방출되면서 그 에너지의 일부가 지진파의 형태로 사방으로 전파되어 지표면까지 도달하여 지반이 흔들리는 자연현상이다.
  • 지진의 규모란 지진으로 방출되는 에너지를 지진계로 측정한 크기를 말하며, 1935년 미국의 지진학자 리히터(Richter)에 의해 최초로 사용되었다.
  • 진도란 지진으로 인해 땅이나 사람 또는 다른 물체들이 흔들리고 파괴되는 정도를 미리 정해놓은 등급으로 나타내는 것으로 우리나라는 현재 일본 기상청에서 정한 0~7까지 8등급을 사용하고 있다.
지진의 규모 및 자연, 사람에 대한 영향
지진의 규모 및 자연, 사람에 대한 영향 : 규모,구조물,자연계등에대한영향, 인체 영향, JMA 진도(8등급)에 대한 정보제공
규모 구조물, 자연계 등에 대한 영향 인체영향 JMA진도(8등급)
2.5 미만 사람의 몸으로는 느낄 수 없고 지진계에만 기록됨 느낄 수 없음 0(무감)
2.5~3.0 정지하고 있는 사람, 특히 감각이 민감한 사람이 다소 흔들린다고 느낌 민감한 사람만이 느낌 Ⅰ(미진)
3.0~3.5 모든 사람이 느낄 정도로 창문이 다소 흔들림 여러사람이 느낌 Ⅱ(경진)
3.5~4.0 건물이 흔들리고 창문이 움직이며 형광등과 같은 매달린 물건이 흔들리거나 그릇의 물이 출렁임 약간 놀람 자다 깸 Ⅲ(약진)
4.0~5.0 건물의 흔들림 심하고 불안정하게 놓인 꽃병이 넘어지며 그릇의 물이 넘침, 많은 사람이 집 밖으로 뛰어나옴 매우 놀람 자다 깨 밖으로 나옴 Ⅳ(중진)
5.0~6.0 벽에 금이 가고 비석이 넘어짐. 굴뚝, 돌담, 축대 등이 파손됨 서 있기 곤란하고 심한 공포를 느낌 Ⅴ(강진)
6.0~7.0 건물파괴 30% 이하, 산사태가 발생할 수 있고 땅에 금이 감, 사람이 서 있을 수 없음 도움없이 걸을 수 없음 Ⅵ(열진)
7.0~8.0 건물파괴 30% 이상 산사태가 나고 땅이 갈라짐 이성상실 Ⅶ(격진)
8.0~9.0 건물 완전 파괴됨 철로가 휘고 지면에 단층현상이 발생 대공항
9.0이상 관측된 바 없음

라이선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제3유형:출처표시+변경금지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3유형:출처표시+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정보 담당 부서

웹페이지
행정안전실 >안전기획과 >자연재난팀
연락처
590-4741
최종수정일
2017-11-03

만족도 조사

만족도 조사
현재 열람하시는 페이지의 정보에 만족하십니까?